2024-06-25

Korea Scoop

한국 특종 – 인기 급상승 뉴스

AWS, 이미지 생성형 AI 시장 진출··· ‘상용화에 방점’ [AWS 리인벤트 2023] | KS News

[라스베이거스=IT동아]

현지 시간으로 지난 27일부터 오는 12월 1일 사이, 전 세계 최대 규모의 클라우드 행사인 AWS 리인벤트(AWS Re:Invent)가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일대에서 진행되고 있다. 행사는 29일 현재 현재 5만여 명의 오프라인 및 수십만 명 이상의 온라인 참가자들이 참여하고 있으며, 2000개 이상의 세션이 제공돼 전 세계 클라우드 개발자 및 업계 관계자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스와미 시바수브라마니안 AWS 데이터 및 AI 부문 부사장 / 출처=IT동아
스와미 시바수브라마니안 AWS 데이터 및 AI 부문 부사장 / 출처=IT동아

기조연설은 피터 드산티스 수석 부사장과 아담 셀립스키 CEO가 진행했으며. 29일인 오늘은 스와미 시바수브라마니안 AWS 데이터 및 AI 부문 부사장과 루바 보르노 전 세계 채널 및 제휴 부사장, 베르너 보겔스 아마존 CTO 등의 기조연설이 남아있다. 특히 29일 진행되는 스와미 시바수브라마니안 박사의 발표는 아마존의 최신 생성형 AI 소식 및 정보를 다뤄 전 세계의 이목이 집중됐다.

AWS, 베드록 확장성 넓히고 이미지 생성형 AI 시장도 진출

스와미 시바수브라마니안 박사가 아마존의 생성형 AI 서비스인 베드록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 출처=IT동아
스와미 시바수브라마니안 박사가 아마존의 생성형 AI 서비스인 베드록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 출처=IT동아

스와미 시바수브라마니안 박사는 “최초의 프로그래머인 에이다 러브레이스는 컴퓨터가 단순히 분석하고 연산하는 것을 넘어서, 더 큰 잠재력을 실현할 수 있다고 보았다. 그녀는 컴퓨터가 음악을 분석하고, 이해하고, 장래에는 창조할 수 있을 거라 전망했다”라면서, “그녀의 시각은 오늘날 생성형 AI의 탄생에도 많은 기여를 했으며, 인간과 기계가 함께 일하는 환경을 만들었다”라며 발표를 시작했다.

이번 키노트의 경우 어제 발표한 아담 셀립스키의 키노트 중, 인공지능 분야에 더 집중적으로 조명한다. 현재 AWS는 베드록에서 AI21Labs의 Jurassic-2, 아마존 타이탄, 엔트로픽의 클로드(Claude), 코히어의 커맨드+임베드, 메타의 Llama 2,스태빌리티.ai의 스테이블 디퓨전 XL을 기반 모델로 제공한다. 이중 클로드에 대해 2.1 버전을 공식 지원하고, Llama 2 역시 70B 모델을 지원한다. 클로드 2.1의 경우 200개의 산업용 토큰을 제공하며, 할루시네이션은 절반으로 줄이면서도 가격은 25% 절감한다.

타이탄 이미지 제너레이터의 추가로 AWS 타이탄 기반 모델의 활용폭이 넓어졌다 / 출처=IT동아
타이탄 이미지 제너레이터의 추가로 AWS 타이탄 기반 모델의 활용폭이 넓어졌다 / 출처=IT동아

아울러 아마존 역시 생성형 AI인 ‘아마존 타이탄 제너레이터’를 출시한다. 아마존 타이탄 제너레이터는 저작권과 관련해 발생할 수 있는 문제에 대한 면책 사안을 제공하며, 이미지 생성형 AI 기업으로는 처음으로 투명한 워터마크를 삽입해 AI 이미지로 인한 잘못된 정보의 확산을 막는다.

스와미 시바수브라마니안 박사는 “아마존 타이탄 제너레이터는 브랜드 가치를 유지하면서도 이미지 생성형 AI를 쓸 수 있는 좋은 선택지다. 민간 평가에서는 다른 모델보다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AWS의 이미지 생성형 AI, 상용 가능성에 방점

아마존 타이탄 이미지 제너레이터와 클로드를 조합하면 고객 기업이 상담하고 시각적으로 제품을 확인하는 과정까지 모두 자동화할 수 있다 / 출처=IT동아
아마존 타이탄 이미지 제너레이터와 클로드를 조합하면 고객 기업이 상담하고 시각적으로 제품을 확인하는 과정까지 모두 자동화할 수 있다 / 출처=IT동아

스와미 시바수브라마니안 박사는 AWS의 생성형 AI가 어떻게 비즈니스에 적용될 수 있는지에 대한 예를 들었다. 만약 DIY 인테리어 사이트를 만든다고 하자. AWS는 앤트로픽 클로드로 챗봇을 구현하고, AWS 베드록 이미지 생성형 AI로 고객이 필요하는 혹은 원하는 제품 및 이미지를 구성한다.

만약 각진 세면대와 금색 수전, 자작 나무 재질의 벽 장식 등의 조합을 챗봇으로 구현하면 이미지 검색 AI가 먼저 해당 제품들을 찾고, 없으면 생성형 AI로 만든 뒤 결과물을 합성한다. 소비자는 인테리어가 적용된 결과물을 시각 정보로 볼 수 있고, 판매자는 고객에게 완성도 높은 결과물을 제공할 수 있는 것이다.

AWS는 최근 1억 달러를 투자해 AWS 이미지 생성형 센터를 설립하기로 했다 / 출처=IT동아
AWS는 최근 1억 달러를 투자해 AWS 이미지 생성형 센터를 설립하기로 했다 / 출처=IT동아

AWS는 기업들이 손쉽게 사업에 생성형 AI를 도입할 수 있도록 올해 6월에 ‘AWS 생성형 AI 혁신 센터’에 1억 달러(약 1290억 원)를 투자했으며, 새롭게 앤트로픽 클로드를 위한 커스텀 모델 프로그램을 제공해 맞춤형 서비스를 만들 수 있도록 돕는다. 클로드 커스텀 모델 프로그램의 도입 시기는 추후 별도로 공개될 예정이다.

글 / IT동아 남시현 (sh@itdonga.com)

—————

원천: IT동아 (CC BY-NC-ND 2.0)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Copyright © KoreaScoop.com - Design & Compil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