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9

Korea Scoop

한국 특종 – 인기 급상승 뉴스

궁능유적본부, 조선왕릉길 여행 프로그램 「 … – KS


– 6월 13일(월)~11월 7일(월). 총 23회 / 조선왕릉, 궁궐, 지역문화자원 일원 –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본부장 정성조)는 오는 6월 13일부터 11월 7일까지 총 23회에 걸쳐 조선왕릉길 여행 프로그램 ‘왕릉천(千)행’을 조선왕릉, 궁궐, 지역문화자원 일원에서 운영한다.

  ‘왕릉천(千)행’은 하루 동안 전문해설사와 함께 조선왕릉과 궁궐 및 지역 문화자원을 연계하여 탐방하는 프로그램으로, 조선이 남긴 특별한 공간인 조선왕릉을 다양한 방법으로 둘러보도록 하기 위해 궁능유적본부가 올해 처음 시도하는 여행 프로그램이다.

  이번 프로그램은 ▲왕실의 사랑을 담은 ‘영조의 길’(고양 서오릉, 파주 소령원) ▲그리움을 담은 ‘단종의 길’(영월 장릉, 청령포, 관풍헌) ▲사도를 그리는 ‘정조의 길’(창경궁·창덕궁, 화성 융건릉) ▲영원을 담은 ‘왕의 숲길’(구리 동구릉) ▲소용돌이 속 ‘왕과 황제의 길’(남양주 광릉, 홍유릉)의 5가지 주제로 운영되며, 각 능주에 대한 이야기와 함께 푸르른 여름의 왕릉 숲에서 소리명상이나 전통악기와 서양악기가 함께 어우러진 다양한 공연도 함께 펼쳐질 예정이다.

  참가자들은 전문가의 해설을 들으며 조선의 왕과 왕비, 왕실에 대한 역사 지식을 얻는 것은 물론, 조선왕릉이 가진 귀중한 공간인 숲에서 휴식의 시간과 문화 향유의 기회를 누릴 수 있다. 또한, 일부 프로그램에서는 일반 관람일이 아닌 비공개일의 고즈넉한 왕릉을 관람하거나 능침 등 평소에는 쉽게 개방하지 않는 장소를 답사할 수 있다.

  6월에서 7월 중 진행되는 1차 ‘왕릉천(千)행’에는 ▲‘영조의 길’(6.13./7.11.)을 시작으로 ▲‘단종의 길’(6.18./7.2.), ▲‘정조의 길’(6.20./6.27.) ▲‘왕의 숲길’(6.25.) ▲ ‘왕과 황제의 길’(7.4.) 총 8회가 진행되며, 8월 이후 진행되는 2차 ‘왕릉천(千)행’도 동일한 프로그램으로 15회가 진행예정이다. 특히 첫 행사인 영조의 길(6.13.)은 KBS1 역사프로그램 ‘역사저널 그날’에 출연하며 알려진 역사학자 신병주 교수가 스토리텔러로 참여한다.

  참가인원은 회당 20명 또는 최대 40명으로 제한하여 진행하며, 1인 최대 4인까지 신청할 수 있다. 상반기 프로그램은 6월 7일부터 프로그램별로 온라인 예약을 통해 신청, 접수하면 된다. 예약ㆍ신청과 관련된 사항은 궁능유적본부 누리집(http://royal.cha.go.kr)과 ㈜여행이야기 누리집(www.travelstory.co.kr/travel/index)에서 확인할 수 있다.

왕릉천행 웹포스터.jpg

​<행사 홍보자료>

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더 자세한 내용 설명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궁능유적본부 김진희 사무관(☎02-6450-3836), 김정화 주무관(☎02-6450-3838)에게 연락해 주시기 바랍니다.

출처: 문화재청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Copyright © KoreaScoop.com - Design & Compiled